메뉴 건너뛰기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Extra Form



"정보당국 인지, 일반엔 미공개"…과거 '영저리' 기지 한미언론에 소개


201504081051083713_t.jpg




(뉴욕=연합뉴스) 이귀원 특파원 = 북한이 '영저동'(Yeongjeo-dong) 미사일 기지에서 여전히 관련 활동을 하고 있으며, 기지 확장공사까지 벌이고 있다고 미국 CNN방송이 5일(현지시간) 보도했다.


CNN은 자신들이 입수한 위성 사진을 인용, 이 미사일 기지에 대해 미 정보당국에서는 오래전부터 파악하고 있었지만 일반에 공개된 것은 처음이라며 이같이 전했다.


CNN은 영저동 기지가 북한 내륙 산악지역에 있으며, 북한이 주요한 장거리미사일 기지를 확장해왔다면서 장거리미사일 기지일 가능성을 제기했다. 10월과 11월에 촬영된 관련 위성 사진도 공개했다.


CNN이 언급한 '영저동' 기지는 '영저리' 기지일 가능성이 제기된다.


양강도 영저리 미사일 기지는 1999년대 말 국내 및 미국 언론에 소개된 적이 있다. 1999년 10월 한국 군 당국은 영저리, 황해북도 삭간몰 등 6곳에서 스커드미사일 기지 공사를 벌이고 있다고 밝혔다.


미국 워싱턴포스트(WP)도 같은 해 7월 '청와대 관계자'를 인용, 북한이 중국 국경에서 12마일(약 20km) 떨어진 영저리 산악지역에 대포동 1, 2호 미사일을 발사할 수 있는 기지를 건설 중이라고 처음 보도했다.


미 미들버리 국제학연구소의 연구원들은 CNN에 이번 위성 사진은 기존 시설에서 약 7마일(11㎞) 떨어진 곳에 새로운 시설 공사가 진행되고 있다는 것을 보여주고 있다고 설명했다.


연구소는 보고서에서 "위성 이미지는 미사일 기지가 활동을 계속하고 있고 특히 지난해 북한이 다른 미사일 기지로 보이는 시설을 현저히 확대해왔다"고 설명했다.


CNN은 북한이 지난해 대규모 지하 시설을 신축해왔으며, 올해 8월 현재도 여전히 건설 작업을 계속하고 있다고 전했다. 


미들버리 국제학연구소 동아시아 비확산프로그램의 제프리 루이스 소장은 "건설 작업은 지난 6월 싱가포르에서의 북미 정상회담 이후에도 계속돼왔다"고 설명했다. 


CNN은 루이스 소장 등을 인용해 '영저동' 기지에 대해 핵무기 탑재는 물론 미국까지 타격할 수 있는 신형 장거리미사일을 수용할 수 있는 강력한 후보 기지라고 설명했다.


CNN은 또 미국은 이 기지에 대해 북한과의 미사일 합의의 하나로 지난 2000년 이 기지에 대한 접근을 추구했지만 당시 김정일 북한 국방위원장에 의해 거부됐다고 덧붙였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902 [김평우 변호사 칼럼] 시민 법치혁명 일으키자 2 rambo 2018.12.06 104
901 [미한사 Voice 칼럼] 김정은 살기위해 노력하라 file boss 2018.12.06 37
900 中 화웨이 회장 딸이자 CFO, 캐나다서 긴급 체포…미국 요구로 file 하나 2018.12.05 148
» CNN "北 '영저동 미사일기지' 운영…기지확장 공사도" file 안개 2018.12.05 55
898 '진실로 낙관적인 남자' : 조지 W. 부시 대통령은 그의 아버지를 웃음과 눈물로 찬양한다. file boss 2018.12.05 47
897 [미한사 Voice 칼럼] 북한의 마지막 기회 1 file boss 2018.12.05 62
896 므누신 재무장관: 미-중, 북한 관련 매우 구체적인 논의… file 미사영혼 2018.12.04 28
895 조원진대표와 헤리스대사 단독면담 file 곰팅 2018.12.04 42
894 [미한사 Voice 칼럼] 미국의 힘 file boss 2018.12.04 38
893 문쩝쩝 이니, 경제는 난파선이고, 지지율은 곤두박질치는데, 오늘도 북괴 개정은 비서실장 역할 잘하고 있습니다 HeavenCitizen 2018.12.03 30
892 세월호에 관해 충격적인 글이 발견되어 링크와 함께 퍼왔읍니다. 基督山伯 2018.12.03 115
891 글로벌 왕따 문재인, 100% 치매가 확실합니다-북괴 개정은 방문 온국민이 쌍수로 환영할 것이라고 믿어 HeavenCitizen 2018.12.03 68
890 [미한사 Voice 칼럼] 문재인 상태와 미중 무역 상황 file boss 2018.12.03 50
889 대통령의 ‘선택’과 국민의 ‘기대’가 어긋난다 sky 2018.12.02 26
888 대한애국당 신문 file boss 2018.12.02 36
887 (속보, 독점) 서니 박영선 부에나팍 시의원 후보 승리 확정 file 김태수 2018.12.01 135
886 President George H. W. Bush has passed away file boss 2018.12.01 25
885 [미한사 Voice 칼럼] Scandal of Russia to Hillary file boss 2018.12.01 29
884 김평우변호사, 일본에서 열린 국제보수대회에서 박근혜대통령의 석방을 호소하다 1 file 안개 2018.11.30 216
883 역시 Nobody cares file 잉여 2018.11.30 394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47 Next
/ 47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