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sky
조회 수 995 추천 수 2 댓글 3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문재인 당신은 

국가파괴 업보를 어찌 감당하려고 하는가 ?


문재인, 당신은 

기자회견에서 참으로 현실과 다른 말을 했습니다. 


지옥을 천국이라고 

표현했습니다. 

우리와 언어체계가 

다른 줄은 알았지만

 

이렇게 반대로 뻔뻔

하게 말을 할 줄은 몰랐습니다.  

반역, 퇴행, 퇴보를 

했으면서 행복한 세상을 만들었다고 했습니다. 


자화자찬도 망상 수준이었습니다. 

국가 파괴도 선제적

으로 하더니 궤변도 

참으로 추악한 수준을 보여 주었습니다. 


당신에게도 사람이 

아닌 인간의 양심이 있습니까? 

당신의 양심과 언어 

유전자는 연구대상 입니다. 


우리가 양보해야 북한이 변한다고 하면서 장벽과 

철조망과 지뢰와 GP마저 파괴를 했습니다. 

개미들도 자기 집은 

파괴하지 않는데 개미보다도 못한 짓을 했습니다. 


그런데 당신은 평화

시대라고 말을 합니다. 

대기업 회장이 기업을 파탄내고 많은 사람을 구제 했다고 하는 것과 

다르지 않습니다. 


북,중,러,에 붙느라 

한미일 동맹이 깨졌고, 소득주도 성장에 경제는 파탄이 났고, 

비핵화 대리운전 솜씨는 음주운전 보다 더 지독한 폭주운행 수준이 노출이 되었는데, 


당신은 기자회견을 하면서 웃는 얼굴로 장시간 거짓을 보여 주었습니다. 


당신에게 양심이 있다면 그동안의 실책을 고백하고, 분야별 새로운 전문가를 선발하여 국가 정상화를 위한 재건 진용을 짤 기회를 달라고 했어야 했다. 

당신의 망상에 입각한 거짓과 

파국을 향해서 달려가는 독선과 배짱은 어디서 나오는 것인가?            


문재인, 당신의 촛불혁명은 그동안 무엇을태웠습니까? 

당신에게 속은 촛불들은 적폐를 불태우고 공정하고 살기 좋은 나라, 나라다운 나라로 진보하는 줄 알았습니다. 그러나 당신은 세상에서 처음 보는 파괴된 나라, 물구나무 선 나라, 초등학생도 

당신을 욕하는 나라가 되었습니다. 


당신의 잘못된 생각이 한미동맹과 수많은 공약과 자유 우파의 민심을 잔인 하게 불태웠습니다. 

적폐도 아니면서 적폐로 몰려서 

3백 여명이 지금도 감금되어 가슴을 태우고 있고, 


자유대한에서 그동안 타버린 것은 불공정과 적폐가 아니라 자유와 진실과 정의가 타버렸습니다. 

보수를 불태운다는 말에 놀라서 산천도 병원도 건물도 케이블도 많은 불이 났습니다. 

당신은 보수를 청소하고 김정은 답방의 로드맵을 깔고 싶었지만 공허한 소리가 되어 멀리 날아갔습니다. 


이제 태워버릴 것은 자유우파와 자유 체제 수호세력이 아니라, 당신을 망치고 파국으로 몰고 가는 당신의 사회주의 사상과 공산 연방제 구상을 태워서 버려야 합니다. 


호치명의 공산주의 사상 때문에 베트남 은 3천만 이상의 사람이 죽었고, 베트남은 30년 이상 퇴보했습니다. 

인간이 굳은 생각을 버리는 것은 기적 입니다.  우리는 당신에게 기적을 바라지 않고, 

당신에게 인간의 양심이 있다면 

당신 때문에 직장과 생업을 잃고 통곡 하는 사람의 목소리를 듣고 

하야 하세요. 


북한도 이제 당신을 믿지 않는 분위기 아닙니까? 양다리를 걸치면 

둘 다를 잃는 것은 자연의 이치입니다.             


문재인, 당신의 촛불혁명은 지지자 마저 눈물을 흘리게 했습니다. 

당신의 촛불혁명을 믿은 사람들은 근심과 불균형은 촛농처럼 떨어지고, 공정하고 행복한 나라로 진보하는 

줄 알았습니다. 

그러나 당신을 지지했던 사람들의 기대와 소득과 행복지수는 무참히 떨어지고 당신은 간첩이라는 

그을음만 남겨두고 떠났습니다. 


당신의 인기와 지지도는 마이너스 를 향해 추락하고 있습니다. 

멀쩡했던 장벽과 GP는 파괴되고 무수한 약속과 공약들은 허상을 향해서 날아 갔습니다. 

애국열사, 이재수 사령관은 강압 수사를 못 이겨 자발적으로 건물 에서 떨어져 장렬하게 자결도 했습니다. 


이제 당신도 인간적 양심과 상식을 회복할 때도 되지 않았나요? 권력야욕에 빠진 무리들은 곧 

당신을 배신하고 지독한 그을음만 남겨두고 훌훌 떠나 갈 겁니다. 


당신은 그동안 북한을 대변하는 수많은 일들을 했지만 남은 것은 공허한 선언들 입니다. 

종전과 평화선언은 다수의 귀를 의심하게 했지만 보기 좋게 백지가 되었습니다. 당신을 측근에서 보필하는 고위직 관료와 기관장과 비서가 1천 명이 넘는 줄 압니다. 당신을 보필하는 자들의 인건비를 계산해 보셨나요? 


삼성은 핵심 브레인 10여명이 1년에 

몇 백조의 수익을 창출하여 국가 세금의 20% 이상을 감당합니다. 

당신은 그동안 탈원전으로 수만명 의 일자리를 앗아 갔고 통곡하게 했고, 중국으로 넘어간 박사는 북한으로 잡혀 갔다는 이야기도 들립니다. 


태양광으로 산천은 오염되고 수입업자 만 부당한 배를 불려 주었습니다. 

당신은 경제는 망쳤지만 평화는 건졌다고 위로를 삼겠지만 당신은 엄청난 국익을 파괴했습니다. 


자유대한을 통째로 절단을 냈으니, 계산 불가입니다. 여기까지 듣고도 놀라지 않습니까? 

당신은 웃을 줄 아는 희귀한 사탄 입니다. 


문재인, 당신의 촛불혁명은 어디로 타들어 갔습니까?

당신은 기자회견 에서 혁명이라는 단어를 지웠습니다. 당신에게 실망한 촛불민심이 당신을 향해서 분노하는 게 두렵기 때문 이겠지요. 


자유대한의 90% 이상은 당신 때문에 나라가 망할까봐 애간장이 타들어 갔습니다. 

공산 연방제에 목숨을 거는 당신의 심장도 타들어 가고 있겠지요. 


이제, 당신이 사는 길은 억울하게 구금된 3백여명의 전 정부 인사를 석방시키고, 하야 하세요. 

당신이 있을 곳은 청와대가 아니고 북한입니다. 

북한에 가서 당신의 망상과 허상을 펼쳐 보길 권합니다. 




  • 자유통일의그날까지 2019.03.28 20:43
    정말 기가 막혀버린 대통령 대빡 찰 대통령입니다.
    우리가 결코 경험해 보지 못했을 뿐만 아니라 감히 상상조차 해볼 수 없었던 그런 무시무시한 세상을 만들어내고 있는 지옥의 저승사자 문죄인... 정말 대~~단하십니다. 이런 고사성어가 돌더라구요. 혹시 아시는지....
  • 자유통일의그날까지 2019.03.28 20:46
    전달
    요사이 웃기는
    신고사성어(新故事成語)
    입니다 웃음이 건강에 조탑
    니다 ㅎ ㅎ

    1. 백문불여일견
    (百文不如一犬)
    백명의 文이 개
    한마리 보다 못
    . 하다
    2. 동문서답
    (東文西答)
    文이 동쪽을
    가리키면 서쪽이
    답이다
    3. 우문현답
    (愚文現答)
    멍청한 文이
    집권한 현정부는
    답이 없다
    4. 두문불출
    (杜文不出)
    두번 다시文같은
    놈이 나오면
    안된다
    5. 전대미문
    (前代未文)
    역사상 文같은
    놈은 없었다
    6.개문발차
    (開文發車)
    개문짝은 발로
    차서 열어야한다.
    7. 불문가지
    (不文可知)
    문만 모르지 다른
    사람들은 다 안다
  • 나바론 2019.04.09 19:08
    굳 팩트만을 저술했다요.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083 가짜뉴스 조심 file 곰팅 2019.04.23 100
1082 100년 만에 부활한 '이승만'…美 3.1운동, 100주년 현장 1 file boss 2019.04.19 384
1081 Never. Ever. Give. Up. file boss 2019.04.14 106
1080 경제보복를 무기구매로 회피하려는 급한 미국방문 file boss 2019.04.11 796
1079 사라진 5시간…'文, 산불재난 때 어디 있었나?' 1 file 사탕 2019.04.09 483
1078 빨갱이 문제인에게 보내는 트럼프의 강력한 메세지 1 file 이슬 2019.04.08 1416
1077 [속보] 조양호 한진그룹 회장 별세 1 file 꼬마 2019.04.07 636
1076 트럼프는 왜 하필 4월11일에 문재인을 미국으로 불렀을까? 1 file 체리 2019.04.04 1026
1075 집 리모델링 비용 3억 누가 냈나… 박영선은 침묵 1 file 이슬 2019.04.01 922
1074 美국무부, 한국의 北석탄 반입에 독자 대응 주저하지 않을 것...'세컨더리 보이콧' 강력 경고 file 안개 2019.03.28 214
» 조선일보 김윤덕 문화부장 글입니다 3 sky 2019.03.28 995
1072 국제언론인협회(IPI) : 기자는 정부 응원단 아냐…민주, 선동발언 자제하라 초록 2019.03.24 111
1071 북한의 공군 기지에서 대규모 화재 ... 김정은 부재시 file 박하 2019.03.24 1307
1070 이승만을 '미국의 괴뢰'라고 한 KBS 3 file 안개 2019.03.23 520
1069 누가 더 우리의 현존하는 위협인가? 주춧돌 2019.03.20 83
1068 탄핵재판은 대국민 사기극이었다 - 김평우 1 주춧돌 2019.03.19 131
1067 아시안 아메리칸 기자협회 아시아 지부와 산하기관 서울지부 성명서 file 잉여 2019.03.18 60
1066 용어를 혼란시켜라 주춧돌 2019.03.18 87
1065 박근혜대통령 무죄석방을 위한 빌보드 건립기념행사 file peace 2019.03.18 120
1064 TOV Forum을 소개합니다. 주춧돌 2019.03.18 36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58 Next
/ 58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