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조회 수 66 추천 수 1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북한과 주사파일당들의 음모(2019.10.3일 연설문)

(저는 전라도 광주에 거주하고 있는 애국우파 정의한 입니다)

수년전 북한 수뇌급 인사들 방한시 그들의 서울방문 가이드 역할을 담당했던 분의 말에 의하면 그들을 버스에 태우고 강남과 여의도 근방을 지나던 중 처음 대한민국 서울을 접해본 느낌이 어떠신가요? 하고 물어보았는데 그들은 미소만 띌 뿐 답변을 하지 않고 한참 가다가 자기들끼리 슬며시 말하는 것을 듣게 되었는데 삼성은 김여정동무 것 현대는 김영철동무 것 저 빌딩은 동무 것 요 빌딩은 내 것이라며 서로 웃으며 말을 주고 받더라는 것입니다 즉 그들이 말하는 속내는 이미 대한민국의 모든 것은 북한이 접수했다는 뜻으로 들렸다고 하고 김정은이가 북한주민들에게 고난의 행군 등을 독려하면서 두고 써 먹는 말 중 몇 년만 더 참고 견디면 매일 잇밥에 고기국을 먹게 해주고 세계에서 가장 잘 살게 해주겠다는 말인데 이 호언장담도 믿는 구석이 있어서 즉 대한민국을 접수하면 충분히 가능하다는 뜻 아니었을까요

북한은 1950년경부터 지금까지 70여년 동안 대한민국을

적화하려는 야욕을 한번도 버린 적이 없었을 뿐만 아니라 6.25남침부터 5.18사태 노무현 노회찬 위장타살 세월호사건 박근혜대통령님 탄핵사건 5.9대선 4.13총선 6.13지방선거의 개표기 및 사전투표에 의한 부정선거 등은 모두 북한의

기획공작에 의한 것임이 낱낱히 들어나고 있고

현재 북한의 실정은 유엔과 미국의 경제제재로 인해 1-2년을 버티기가 불가하고 김정은은 하노이 회담 실패로 인해 자신을 옹호하고 부추켜 오던 강경파 김영철 이선권 김혁철 등이 제거되어 당과 군에서 세력을 잃어 허수아비 신세이고

그동안 당과 군에 기반을 다져 온 최룡해가 실권을 쥐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 더구나 북한에서 최룡해 다음 실세들인 외무부상 최선희는 최룡해 이복 친 여동생이고 외무상 이용호도 최룡해 라인으로 보인다

최룡해는 71세로 김정은과는 비교가 안 될 정도로 정치 감각이 노련한 자로 경제제재로 인해 북한이 스스로 허물어지기 전에 어떻게 해서든지 대한민국을 연방화해서 적화하는 길만이 사는 길임을 알고 이미 완전히 북한의 하수인들이 된 문재인과 주사파일당들을 내세워 암암리에 대한민국 적화를 거의 목전에 두고 있는 실정이고

김정은이가 겉으로는 문재인을 천하에 어리석은 놈 이라고 말하고 있지만 이것도 연막전술인 것으로 보인다 즉 문재인과 주사파 일당들이 북한의 하수인들이라는 것을 일부러 감추려고 하는 얄팍한 위장 전술로 보인다

현재 대한민국의 안보는 거의 해체되었고 북한이 특수군을 동원하여 서울을 접수하는 것은 식은죽 먹기인 실정이다

하지만 미군이 있는 한 실행하기는 어려울 것으로 보이고

현재 북한과 문재인 주사파 일당들의 최대 계략은 조국 바지를 내 세워 검찰개혁이라는 미명하에 검찰의 경찰에 대한 수사지휘권 박탈  경찰의 사건수사종결권 부여 등으로 검찰을 종이 호랑이로 만든 다음 경찰들을 대거 확충 임용하여 중국의 공안들과 같이 경찰의 권한을 대폭 강화하여 적화 전에 미리 이들 공안경찰들로 하여금 국민들을 무자비하게 통제한 후 연방제를 국회에서 통과시켜 자연스럽게 대한민국을 적화하려는 일념뿐인 것으로 보인다

북한은 절대로 대한민국에 핵폭탄을 쏘지 못한다 왜냐하면 이미 대한민국은 북한의 재산목록 제1호이다 그런 목숨 줄 같은 재산을 스스로 영원히 황폐화 시킬 수는 없는 노릇이고 또 핵폭탄을 사용하면 그 길로 미국 등에 의해 죽는 길 임을 알기 때문이다

문재인과 주사파 일당들을 몰아내는 길만이 대한민국이 사는 길임을 알아야 할 것입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177 조국의 처 정경심에 대한 간첩설? 정의 2019.10.15 60
1176 조국의 처 정경심에 대한 간첩설? 정의 2019.10.15 201
1175 조국의 처 정경심에 대한 간첩설? 1 정의 2019.10.15 132
1174 * LA 28차 조원진 우리 공화당 공동대표 시국강연 및 태극기집회 * file 해피 2019.10.12 58
1173 경찰이 조국수호 유인물 운반? 정의 2019.10.09 39
» 북한과 주사파일당들의 음모 정의 2019.10.03 66
1171 조국 운명 풀이 정의 2019.09.26 57
1170 22년전 웅동학원에 공사비 떼여 망한 목공소 대표 나타나 file 월아 2019.09.26 392
1169 이승만 육성 '얼마 아니 해서 하늘에서 벼락불이' file peace 2019.09.20 254
1168 서울대, 조국 석사 논문 표절여부도 검증한다 file boss 2019.09.13 349
1167 검찰, ‘법무부 수사개입’ 직권남용 강력 반발 file strawberry 2019.09.11 322
1166 간수와 죄수 동반 탈북에 北 발칵… 中에 체포조 보내 '참빗 작전' 안개 2019.09.10 113
1165 홍콩 범죄인 송환법 철회 발표, 사태 완화 기대 file 김태수 2019.09.04 39
1164 무차별 폭행하는 홍콩경찰 file peace 2019.09.01 183
1163 [단독] 미국 ' 한국 징용배상 판결은 청구권협정 위반' file 안개 2019.08.27 179
1162 트럼프, 아베에게 "한국, 김정은에 무시 당하고 있다" 비난 file 월아 2019.08.26 69
1161 고려대·서울대생 1000여명 성난 촛불 '조국 딸 진실을' '조국 교수 사퇴하라' file 사탕 2019.08.23 102
1160 조국 딸 지도교수도 "추천 안 했다"···서울대 대학원 장학금 의혹 file 잉여 2019.08.21 164
1159 조국 never give up 박하 2019.08.19 179
1158 존 이 로스앤젤레스 시의원 12지구 선거에서 승리 김태수 2019.08.14 74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59 Next
/ 59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