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조회 수 487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Extra Form


maxresdefault.jpg




남북이 이달 중 개성공단 내에 설치할 남북 공동 연락사무소와 관련, 미국이 "유엔 대북 제재뿐 아니라 미국의 대북 독자 제재 위반이 될 수도 있다"고 했다. 미 행정부 고위관리는 17일(현지시각) 본지와 전화 인터뷰에서 "우리는 조만간 문을 연다는 남북 공동 연락사무소에 대해 우려하고 있다"며 "한국 정부가 개성에 연락사무소를 연다면 북한을 협상 테이블로 끌어낸 제재를 한국이 위반하는 위험에 빠지는 것"이라고 했다. 한·미는 최근 남북 공동 연락사무소 개소와 관련된 대북 제재 면제를 막후에서 논의해왔지만, 입장 차이를 좁히지 못한 것으로 보인다.


미 행정부 고위관리는 이날 상당히 강한 어조로 "남북 공동 연락사무소가 미국을 곤란한 상황에 빠뜨릴 수 있다"는 말을 반복했다. 한국의 제재 위반 사항이 발견되면 미국이 행동에 나설 수밖에 없다는 것이다. 이 고위 관리는 "공동 연락사무소 개소를 위해 한국이 에너지(전력), 건설 자재, 기술장비, 기타 물품을 북한에 공급하고 있다"면서 "이러한 움직임은 유엔 대북 제재 위반이 될 수 있다"고 말했다.


그는 또 "개성 연락사무소가 미국의 독자 제재를 준수하는지 여부와 관련해서도 미국 정부는 심각한 의문을 제기하고 있다"고 했다. 그러면서 "미국법에 따라 조사할 의무가 있고 위반 사항이 발견되면 처벌(penalty)해야 한다"며 "이는 미국을 어려운 입장에 서게 할 것"이라고 했다. 그는 "대북 제재와 규제는 외교적 성과를 앞당기기 위해서도 지켜야 하는 것"이라고도 했다.


남북 공동 연락사무소 설치는 4·27 남북 정상회담 합의에 따른 것이다. 정부는 연락사무소 개·보수 작업을 마무리하고 최근 남측 전력을 공급했으며, 개소식을 준비 중이다.


문재인 대통령은 지난 15일 공동 연락사무소와 관련, "며칠 후면 남북이 24시간 365일 소통하는 시대가 열리게 될 것"이라고 했지만 제재 면제 문제가 정리되지 않으면서 우리 정부가 당초 17일로 추진했던 개소식 일정은 미뤄지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달 23일 전후 개소가 거론되지만 청와대 핵심 관계자는 "아직 미정"이라고 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609 중국 "미국은 무책임하다"트럼프 정권의 방북 중단 이유에 항의 file peace 2018.08.25 62
608 한국 정부는 북한에 대북제재 장비를 보내고 있다 file boss 2018.08.24 202
607 폼페이오 국무장관 4차 북한 방문 전격 취소 file kts 2018.08.24 233
606 文 정부 남북사무소에 석유·경유 외에도 철강·구리·보일러 등 115t (10억 원 상당) 반출 file boss 2018.08.23 109
605 정부 독선·무능이 부른 양극화 10년 만 최악 berg 2018.08.23 44
604 [속보] “문재인은 공산주의자” 발언 고영주 변호사 1심 무죄 2 file basil 2018.08.22 122
603 미국 중앙일보 가짜 뉴스 보도 1 file boss 2018.08.22 265
602 한국 납북자 단체들 “납북자 용어 실종자로 바꾸면 북한 책임 물을 수 없어” file 구슬 2018.08.22 168
601 VOA 뉴스 8월 22일 file berg 2018.08.22 413
600 [인터뷰: 킹 전 특사] “북한, 과거 이산가족 상봉 조건으로 무기수출 허용 요구” file 해바라기 2018.08.22 26
599 중국 디폴트 위험 고조..최대 민영 에너지기업 자회사 부도 file 아다 2018.08.22 327
598 석탄에 이어 유엔결의 위반 또 나왔다 file boss 2018.08.21 245
597 수수료로 받은 북한산 석탄, 대규모 북한 석탄 중개 대가…수사 의지 불투명 file berg 2018.08.21 623
596 문재인 지지율 44.4%로 점점추락 file boss 2018.08.21 313
595 고용 참사 원인이 박근혜 때문이란다 file boss 2018.08.20 1101
» 美 "개성南北사무소, 유엔·미 제재 위반" file 쭈꾸미 2018.08.19 487
593 박근혜 대통령 구출하기 위해서는 반중 데모하세요 file boss 2018.08.19 516
592 美정부·공공기관, 화웨이·ZTE 사용 전면 금지 file lara 2018.08.18 607
591 이란제재의 진실 boss 2018.08.18 31
590 한국 北석탄 반입, 유엔·미국이 수사해야 file baldy 2018.08.17 576
Board Pagination Prev 1 ...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 47 Next
/ 47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