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조회 수 174 추천 수 1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kavanagh.jpg

캐버너 대법원 법관 후보와 포드 교수



트럼프 대통령이 캐버너 대법원 법관을 지명하고 벌써 3주째 인준청문회가 열리고 있는 가운데, 어제는 캐버너 법관후보가 고등학교 11학년 시절 한 가정집에서 열린 고등학생들끼리의 파티에서 자신을 성추문하였다고 주장한 크리스틴 포드 팔로 알토 대학 심리학교수가 청문회에 출석하여 증언을 하였고 이어 캐버너 법관 후보도 이에 대한 자신의 반박 증언을 하였다.  


캐버너 법관 후보는 동부 명문가 출신으로 그동안 법조계에서 판사로 오래 재직해오면서 좋은 판사의 명성을 누리고 있었는데 36년전 고등학생때 파티의 일로 커다란 명성에 훼손을 당하게 되었다. 이를 제기한 이는 크리스틴 포드 현 캘리포니아의 팔로 알토 대학 심리학 교수인데 포드 교수는 36년전 1982년에 자신이 16세이고 캐버너 법관후보가 17세일때 메릴랜드의 한 가정집에서 고등학교 친구들끼리 파티를 하는 도중 캐버너가 친구와 함께 자신을 성추행하려고 했다고 주장하여 지난 일주일동안 이에 대한 언론 공방이 있은뒤 어제 상원 인준 청문회에서 처음 입장을 밝히는 증언을 하게 되었다.


포드 교수는 당시를 회상하며 캐버너가 친구와 함께 자신을 밀어 넘치고 만지려고 했다는 것이다. 물론 폭력적 성관계는 없었으며 단지 밀어 넘치고 만지고 이러한 성추행 시도를 하였다는 것이다. 포드 교수는 이로 인해 심한 심적 고통을 겪었으며 그동안 아무에게도 알리지 않았다가 캐버너 판사가 대법원 법관 후보로 지명된 뉴스를 듣고 옛날일을 회상하게 되어 캘리포니아 상원의원 다이앤 파인스타인에 연락하였다는 것이다. 파인스타인 상원의원은 곧 포드 교수와 연락을 취하여 사전준비를 거쳐 오제 청문회 증언을 하게 된 것이다. 캐버너 법관후보는 미리 2주동안 상원에서 철저한 인준청문회를 받고 있었다. 이 마지막 순간에 터진 주장으로 인해 캐버너 법관후보는 언론의 악의에 찬 보도로 명예에 커다란 훼손을 입었다. 이와 같은 언론공세는 이미 1987년 로버트 보크 대법원 법관 후보와 1991년 클래런스 토마스 대법원 법관 후보 청문회에도 있었던 일이다.  당시 거의 같은 수준의 언론공세와 민주당의 정치적 공격으로 두 후보 역시 커다란 명예에 훼손을 입었으며 로버트 보크 후보는 할 수없이 하차하였으며 토마스 후보는 끝까지 하차하지 않고 버티어 법관후보지명이 통과되어 현재까지 대법원 법관으로 재직하고 있다.


이와같은 언론에서의 확인되지 않은 보도 난무로 이전의 두 케이스와 같이 캐버너 판사는 이미 개인적으로 크게 명성에 훼손을 입었으며 이는 마치 마녀사냥과 같은 수준이다.


그러나 어제 포드 교수의 증언에 이어 캐버너 법관후보는 이어진 증언에서 강력하게 포드 교수의 주장을 반박하고 자신은 절대 그같은 일을 하지 않았다고 확고히 증언하였다. 캐버너 법관 후보는 감정이 얽힌 목소리로 어느 순간에는 눈물을 글썽이기도 하였으며 강력하게 자신은 완벽히 무죄라고 확고하게 증언하였다. 캐버너 법관후보는 당시 파티에 있었던 모든 이들이 이같은 사건이 벌어진 것을 보지못하였다고 증언하였음을 지적하였다. 포드 교수가 그러한 일이 벌어졌다면 누구에게 말하였을 것이고, 또한 작은 가정집에서 누군가 이를 목격한 사람도 있었을텐데 단 한명도 이를 증명하는 이가 나오지 않았으며 오로지 포드 교수가 자신의 말로만 이같은 일이 벌어졌다고 주장하고 있음을 지적하였다. 실제로 포드 교수가 지명한 증인들 모두가 이같은 일이 벌어졌다고 확인하는 증언을 하지 않았다.


대법원 법관 후보 인준청문회는 이와같이 정치적 공세의 한 장으로 되어진지가 오래인데, 한번 이같은 경우에 들어서게 되면 공격 대상이 되는 법관 후보는 살아남기 어렵다는게 오랜 역사적 사실이다. 보크 후보, 토마스 후보 모두 똑같이 공화당 대통령이 지명하였으며 역시 민주당의 정치적 공격으로 크게 명예에 훼손을 입고 어떻게 하소연도 하지 못하고 평생 불명예를 입고 살아야만 하였다. 보크 후보의 경우는 당시 상원의원이었던 바이든 전 부대통령이 공격을 주도하였고 토마스 후보의 경우는 작고한 에드워드 케네디 상원의원이 공격을 주도하였었다. 현재 캐버너 후보의 경우는 캘리포니아의 파인스타인 상원의원이 총대를 매고 있는 셈이다.


어제 증언에서 포드 교수는 약간 떨리는 목소리로 자신의 성추행 시도 입장을 증언하였으나 이렇다할 증거도 없고, 과연 10대 시절 고등학교 파티에서 벌어진 일이, 또한 이것이 사실인지도 분명하지 않은데, 대법원 법관 후보 인준에 영향을 줄 수 있는 정도의 일인가 의문도 들고 있다. 어제 증언에서, 포드 교수는 몇차례 증언이 틀리는 증언을 하여 진실성이 의문시되고 있는데, 캐버너 법관 후보는 또렷하게 감정적인 목소리로 자신의 결백을 주장하여 그 전체적인 신빙성에 있어서 캐버너 후보의 말이 더욱 믿을 수 있는 것으로 관찰자들은 보고있다. 이는 증언이 끝난 후 캐버너 후보 인준 투표에서 아직 결정을 내리지 않은 제프 플레이크 아리조나 상원의원이 캐버너 후보에 찬성 투표를 던지겠다고 발표함으로써 정치권이 어떠한 방향으로 흘러가는지를 나타내었다. 또한 린제이 그래함 상원의원도 민주당 상원의원들을 상대로 청문회에서 큰 목소리로 삿대질을 하며, 당신들 모두는 정치적 음모에 가담한 악한들이라고 큰 소리로 외치기도 하였다. 


캐버너 법관 후보의 인준 투표는 오늘 오후로 계획되어 있는데, 현재 분위기로서는 포드 교수의 증언이 신빙성이 없어 통과될 것으로 보여지고 있다. 법률위원회의 투표를 거쳐 전체 상원 투표를 하게되는데 일단 법률위원회가 통과를 하면 전체 상원에서도 통과되는게 일상적이다. 현재로서는 캐버너 후보가 그동안 충직한 법관으로 공정하고 준엄하게 판사직을 수행하였고 포드 교수의 증거없는 주장외에는 별다른 문제가 없어 최종적으로 인준이 될 것으로 보여지고 있다. 대법원 법관의 지명은 중요하지만 이렇게 증거도 없는 정황으로 한 사람의 명예를 훼손시키는 이러한 일이 과연 정치적 과정에서 진실로 필요한 것인지 의문도 든다. 대법원 법관 후보 인준 청문회는 하루 이틀 정도면 충분한 것인지도 모르며 이렇게 몇 주간을 계속하는 것이 바람직하고 생산적인지도 의문이 든다. 


  1. NEW

    리사 신 후보, 공화당 주 리더십 위원회에서 18 주요 후보로 선정

    뉴멕시코 주 주 하원 제43지구에 출마하고 있는 리사 신후보가 미 전국 공화당 주 리더십 위원회로부터 18 주요 주 의회 출마자 대상으로 선정되었다. 주 의회에 출마하는 공화당 후보자들을 지원하는 공화당 리더십 위원회는 18 주요 출마자 대상 목록을 발...
    Date 2018.10.18 / 단기: 4351.10.18 Bykts Views48
    Read More
  2. 콘돌리자 라이스 전 국무장관 대담

    콘돌리자 라이스 전 국무장관 조지 W. 부시 대통령때 국가안보보좌관과 국무장관을 지낸 콘돌리자 라이스 전 장관이 미 전국 미국 중국 관계 위원회가 개최한 중국에 관한 타운홀 미팅에서 중국을 비롯하여 북한 문제등을 놓고 의견을 나누었다. 10월 12일 미 ...
    Date 2018.10.16 / 단기: 4351.10.16 By김태수 Views68
    Read More
  3. Update

    북한 인권위원회 변호사의 문재인 대통령에 보내는 공개 서한

    아만다 모트웨드 오 변호사 현재 남북한 평화협상이 계속 진행되고 있는 가운데 북한 인권문제가 제기되면서 워싱턴 디시에 본부를 둔 북한 인권위원회 (사무총장 그렉 스칼라토우)의 미국인 변호사가 문재인 대통령에게 공개 서한을 발표하고 한국 정부의 북...
    Date 2018.10.15 / 단기: 4351.10.15 By김태수 Views87
    Read More
  4. 캘리포니아 주지사 선거

    캘리포니아 주지사 선거 민주당의 게빈 뉴섬 후보와 공화당의 존 콕스 후보 11월 6일 미국 선거가 이제 3주정도만 남겨 놓은채 막바지 접전에 들어가고 있는데 주지사 선거에서 공화당 존 콕스 후보 대 민주당 후보 게빈 뉴섬 부지사간의 선거운동이 치열히 ...
    Date 2018.10.14 / 단기: 4351.10.14 By김태수 Views89
    Read More
  5. 박근혜 대통령 사면을 주장한 임마뉴엘 페스트라이쉬 교수

    박근혜 대통령이 사면되어야 한다고 기고한 임마뉴엘 페스트라이쉬 교수 대표적인 좌파 학자로서 박근혜 대통령 정부를 크게 반대해 왔던 한국 이름 이만열로도 잘 알려져 있는 미국인 학자 임마뉴엘 페트스라이쉬 교수가 박근혜 대통령의 사면을 주장하고 나...
    Date 2018.10.14 / 단기: 4351.10.14 By김태수 Views2517
    Read More
  6. 한반도의 다음 단계

    왼쪽부터 김완중 총영사, 김영준 교수, 존 박 소장, 데이빗 강 교수 USC 대학의 한국학 연구소 (소장 데이빗 강 교수)가 주관하고 로스앤젤레스 총영사관이 공동 참여한 한반도의 다음 단계를 주제로한 세미나와 토론회가 오늘 10월 12일 USC 대학에서 열렸다...
    Date 2018.10.12 / 단기: 4351.10.12 By김태수 Views56
    Read More
  7. 북한 문제의 미국 국내 정치에서의 중요성

    북한 문제는 벌써 20년이 넘게 미국이 풀지 못하고 있는 괴로운 상태의 문제이다. 90년대 클린턴 대통령 당시 첫 김정일과의 비핵 협상을 맺은 후 지금까지 이러한 약속을 했다가 북한이 뒤집고 다시 얼마 있다가 또 비슷한 행태를 겪어온 것이 몇 차례인지 ...
    Date 2018.10.11 / 단기: 4351.10.11 By김태수 Views232
    Read More
  8. Update

    새로운 초당적 한인 정치 수퍼팩, 코리언즈 인 액션

    존 임 KAA 이사장 샘 윤 사무총장 미주 한인들의 정치력이 날로 성장하고 있는 가운데 초당적으로 모든 한인 정치 입후보자를 지원하는 정치 후원단체 코리언즈 인 액션 (KAA)이 조직되어 활동중이다. KAA는 소위 수퍼팩으로 자금 지원의 제한없이 정치후보를...
    Date 2018.10.10 / 단기: 4351.10.10 By김태수 Views63
    Read More
  9. CIA 지나 하스펠 국장의 연설과 인터뷰

    트럼프 대통령이 최초의 여성으로 임명한 지나 하스펠 중앙정보국(CIA) 국장이 지난 9월 24일 자신의 모교인 켄터키 주의 루이빌 대학에서 미국 정부의 외교 정책에 대한 연설을 하고 인터뷰를 갖었는데 여기에 이를 소개한다. 하스펠 국장의 연설과 인터뷰를...
    Date 2018.10.09 / 단기: 4351.10.09 By김태수 Views382
    Read More
  10. 펜스 부통령의 북한 관련 연설

    펜스 부통령 이번에 마이크 폼페이오 미 국무장관이 다시 북한을 방문하여 보도에 의하면 5시간 이상 북한과 핵파기에 대한 회담을 가졌다고 하는데 회담 결과 발표에서는 이렇다할 뚜렷한 진전에 대한 보고도 없었으며 확고히 핵 파기가 사실로 확인된 것도 ...
    Date 2018.10.08 / 단기: 4351.10.08 Bykts Views220
    Read More
  11. 10월 7일 트럼프 트윗

    2018년 10월 8일 트럼프 트윗 .@SecPompeo had a good meeting with Chairman Kim today in Pyongyang. Progress made on Singapore Summit Agreements! I look forward to seeing Chairman Kim again, in the near future. 폼페오 국무장관은 오늘 평양에서 ...
    Date 2018.10.07 / 단기: 4351.10.07 By김태수 Views148
    Read More
  12. Update

    조원진 대한애국당 의원 로스앤젤레스 기념강연회, 태극기 집회

    조원진 대한애국당 대표 동포환영식 및 기념강연회 10월 1일부터 3일까지 워싱톤 DC 방문을 마치고 4일 로스앤젤레스에 도착한 대한애국당 조원진 대표가 동포들을 상대로 기념강연회를 갖고 그동안 로스앤젤레스 한인사회에서 열려왔던 태극기 집회에 함께 ...
    Date 2018.10.05 / 단기: 4351.10.05 By김태수 Views200
    Read More
  13. 미국의 대표적 한반도 전문가들

    미국에서 활동하고 있는 연구기관, 학계 등의 한반도 전문가들은 요즘 들어 북한과의 평화협상이 진행되면서 많은 각광을 받고 있는데, 이들은 언론에 방송과 글로 자신들의 의견을 피력하고 전반적인 대북 정책 조성에 기여를 하고 있다. 트럼프 대통령과 폼...
    Date 2018.10.03 / 단기: 4351.10.03 By김태수 Views177
    Read More
  14. 조원진 대한애국당 대표 내셔널 프레스 클럽 회견

    워싱턴 내셔널 프레스 클럽에서 회견하는 조원진 대한애국당 대표 (사진 제공 영진 김) 현재 미국을 방문중인 조원진 대한애국당 대표가 오늘 10월 2일 워싱턴 디시의 미국 내셔널 프레스 클럽에서 기자회견을 가졌다. 오전 9시 동부시각으로 시작된 회견에서...
    Date 2018.10.02 / 단기: 4351.10.02 By김태수 Views198
    Read More
  15. 2018년 한국 문학의 밤

    이상 작품에 대한 새로운 각도, 평가를 강연하고 있는 권영민 교수 로스앤젤레스 한국 문화원이 매해 개최하는 한국 문학의 밤이 9월 29일 한국 문화원 아리홀에서 성황리에 개최되었다. 이날 행사에서는 일제 식민시기 신 한국문학의 대표적 작가였던 이상에...
    Date 2018.09.30 / 단기: 4351.09.30 By김태수 Views20
    Read More
  16. 캐버너 대법원 법관 후보 인준청문회

    캐버너 대법원 법관 후보와 포드 교수 트럼프 대통령이 캐버너 대법원 법관을 지명하고 벌써 3주째 인준청문회가 열리고 있는 가운데, 어제는 캐버너 법관후보가 고등학교 11학년 시절 한 가정집에서 열린 고등학생들끼리의 파티에서 자신을 성추문하였다고 ...
    Date 2018.09.28 / 단기: 4351.09.28 By김태수 Views174
    Read More
  17. 일본 태극기 운동 강연

    일본 태극기 운동 강연회 참석자들 전세계적으로 태극기 운동이 활발히 전개되고 있는 가운데 일본의 태극기 운동을 주도하고 있는 고재운 일본 한일회 사무국장 초청 강연회가 9월 25일 용수산에서 Save Korea Foundation 주최로 개최되었다. 이날 200명이 ...
    Date 2018.09.26 / 단기: 4351.09.26 By김태수 Views169
    Read More
  18. 트럼프 트윗, 일본 아베 신조 총리에 대한 트럼프의 각별한 관심

    2018년 9월 25일 트럼프 트윗 Prime Minster @AbeShinzo is coming up to Trump Tower for dinner but, most importantly, he just had a great landslide victory in Japan. I will congratulate him on behalf of the American people! 일본 아베 신조 총리...
    Date 2018.09.24 / 단기: 4351.09.24 Bykts Views82
    Read More
  19. 영 김 연방하원후보 기금 모금의 밤

    참석한 지지자들에게 인사말을 하고 있는 영 김 후보 제39지구 연방하원에 출마하고 있는 영 김 후보 기금 모금과 만남의 밤이 9월 21일 터스틴의 중국계 지지자 마커스 앵씨의 자택에서 열렸다. 이날 행사에는 많은 백인계 지지자들과, 중국계, 베트남계, 필...
    Date 2018.09.22 / 단기: 4351.09.22 By김태수 Views237
    Read More
  20. 한국 광복군 무후선열 합동 추모제

    일제시대 한국 독립운동에 혁혁한 전공을 세운 한국 광복군 창설 기념일이 9월 17일로 다가오는 가운데 한국에서는 9월 15일 수유리에 있는 무후광복군 합동묘소에서 한국 광복군 무후선열 합동 추모제가 열렸다. 이범석 장군이 총사령관으로 지휘한 광복군은...
    Date 2018.09.16 / 단기: 4351.09.16 By김태수 Views254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Next
/ 5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