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조회 수 133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멕시코와 전쟁을 일으킨 미국은 당시 멕시코령이었던 샌프란시스코의 예르바 부에나 섬을 1846년 7월 9일 점령하여 샌프란시스코를 미국 영토로 선포하였다. 당시만 해도 샌프란시스코 총 인구가 겨우 800명에 불과했다. 


san francisco 1.jpg


san francisco 2.jpg


san francisco 3.png


san francisco 4.jpg




샌프란시스코의 역사[편집]

돌로레스 선교회.

샌프란시스코에 사람이 거주한 고고학적인 증거는 기원전 3000년 전부터라고 한다.[8]유럽인들에 의한 최초의 샌프란시스코 만 발견은 1769년 11월 2일 가스파 드 포르톨라가 이끄는 스페인 탐험대로, 이전에는 아메리카 인디언 오흘론 부족이 여러 작은 마을을 이루어 살고 있었다.[9] 7년 후인 1776년 3월 28일 스페인은 샌프란시스코 요새를 구축한 다음 이어 가톨릭 수도회인 돌로레스 선교회를 세웠다.

1821년에는 스페인으로부터 독립했고, 멕시코 영토의 일부가 되었다. 멕시코의 통치 하에 선교 풍습은 점차 없어졌고, 땅은 민영화되었다. 1835년 윌리엄 리차드슨은 오늘날 포츠머스 광장 보트 정박지 주변에 처음으로 개인 주거지를 세웠다.[10] 윌리엄은 프란시스코 데 하로 시장과 함께 정착을 위한 거리를 계획해 예르바 부에나라는 이름의 마을을 건설해 아메리카 정착민들을 끌어들이기 시작했다. 존 D. 슬롯 준장은 멕시코-미국 전쟁 당시인 1846년 7월 7일 캘리포니아가 미국 영토임을 주장했고, 이틀 후 존 B. 몽고메리 대위가 예르바 부에나는 미국의 영토라고 주장했다. 이듬 해 1월 30일 예르바 부에나는 샌프란시스코로 개명되었고,[11] 멕시코는 종전 후 과달루페-이달고 조약대로 이 지역을 포함한 광대한 영토를 공식적으로 할양했다. 샌프란시스코는 항구와 해군기지로서의 좋은 지정학적 위치에도 불구하고, 사람이 살기 어려운 지리로 소수의 정착민만이 거주했다.[12]

이후 캘리포니아 골드 러시로 인해 금을 찾아 많은 사람들이 몰려왔다. 당시 인부들은 사워도빵을 가지고 다녔고,[13] 인구는 1848년 1,000명에서 1849년 12월 25,000만명까지 늘어나[14] 경쟁도시 베니시아를 넘었다.[15] 캘리포니아는 1850년 타협으로 연방 지위를 얻었다. 그리고 미국 군대는 샌프란시스코 만 안전을 위해 골든 게이트 해협의 요새 포트 포인트와 앨커트래즈 섬요새를 구축했다. 1859년 캄스톡 광맥의 은 발견은 더 빠른 인구 증가를 도왔다.[16] 돈을 벌고자 희망을 품고온 무법자들이 모인 바바리 코스트 지역은 범죄, 매춘, 도박의 천국으로 악명을 떨쳤다.[17]

골드 러시로 부를 축적한 기업들은 돈의 활용을 모색하고 있었다. 1852년 웰스 파고와 1864년 캘리포니아 은행와 같은 금융 기업들이 초기에 많은 성공을 했다. 또한 샌프란시스코 항구의 개발에 따라 도시는 무역의 중심지가 되었다. 증가하는 인구에 따라 다양한 음식도 필요해졌고, 도밍고 기라델리는 기라델리 초콜렛 브랜드로 초콜릿 제조업을, 리바이 스트라우스는 의류 사업(리바이스)을 시작해 큰 성공을 거뒀다. 다양한 나라에서 온 이민자들 때문에 도시는 여러 언어로 쓰인 문화가 생겨났고, 중국에서 건너 온 철도 노동자들은 차이나타운을 만들었다. 현재 이 차이나타운은 뉴욕에 이어 미국에서 2번째로 큰 차이나타운을 형성하고 있다.[18] 1870년경 아시아인들은 샌프란시스코 인구 전체의 8%를 차지했다.[19] 1873년 클레이 스트리트에는 처음으로 케이블 카가 설치되었다. 도시 바다 근처에는 빅토리아 하우스가 유행하면서 넓은 공원의 필요성이 제기 돼 골든게이튼 공원 계획이 생겨났다. 또한 학교, 교회, 극장 등 생활에 필요한 여러 시설들이 지어졌다. 샌프란시스코 요새는 태평양 연안에 있는 가장 중요한 미국의 군사 기지로써 발전했다.[20] 1890년 도시 인구는 300,000명에 달하면서 미국에서 8번째로 인구가 많은 도시로 발전했다. 1901년경에는 화려한 스타일, 고급스런 호텔, 노브 힐의 저택들, 예술이 활성화 된 도시 등으로 유명해졌다.[21] 1900-1904 샌프란시스코 전염병은 미국에서 발병한 첫 전염병이였다.[22]

1906년 4월 18일 오전 5시 12분, 샌프란시스코 지진이 샌프란시스코 시내와 캘리포니아 북부를 강타했다. 건물은 붕괴되었고, 폭발한 가스관이 인화되어 화재가 발생, 거리를 소멸했다. 시내 중심부를 포함한 도시의 75%가 붕괴되었다.[5] 당시에는 498명이 목숨을 잃었다고 기록되었지만, 현재에는 수 천명의 인구가 목숨을 잃었다고 추산되고있다.[23] 또한 40만 명중 절반 이상의 인구가 살곳을 잃었다.[24] 피난민들은 골든 게이트 파크와 해안 요새 등에 설치된 임시 텐트촌에서 생활했다. 대부분은 이스트 베이로 떠났다. 이후 도시는 빠르게 재건되었다.


자료 제공: 위키백과


  1. 가쓰라 태프트 밀약

    윌리엄 하워드 태프트 & 가쓰라 다로 오늘은 그 한국에서 악명에 드높은 가쓰라 태프트 밀약이 이루어진 날이다. 이 가쓰라 태프트 밀약이 왜 한국에서 악명이 높은지는 이해가 가나, 사실 이러한 밀약이라는 것은 역사에 많이 있어왔다. 이를 너무 악의...
    Date 2018.07.29 / 단기: 4351.07.29 Bykts Views130
    Read More
  2. 갑오 개혁

    갑오경장이라고도 많이 알려져있는 갑오 개혁이 시작된 날. 조선 조정이 청일전쟁에 승리한 일본의 힘을 업어 추진한 일본식의 서양식 정치, 사회 구조 개혁 운동. 갑신정변으로 미국으로 망명간 서재필이 10년만에 조선에 돌아와 갑오 개혁에 참여했다. 갑오...
    Date 2018.07.26 / 단기: 4351.07.26 By김태수 Views152
    Read More
  3. 1967년 디트로이트 폭동

    1967년 7월 23일, 당시로서는 미국 역사상 최악의 폭동이 흑인 밀집 도시인 디트로이트에서 발생하였다. 한인들도 크게 경험한 엘에이 폭동과 같은 대규모 인종 기반의 폭동이 발생하여 수일간을 무법천지로 만들고 군이 출동하여 겨우 진압되었다. 흡사 엘에...
    Date 2018.07.23 / 단기: 4351.07.23 Bykts Views174
    Read More
  4. 임오군란

    오늘은 개항시기 기존 조선 조정에 분열이 시작된 임오군란이 발생한 날이다.  개요임오군란은 1882년 7월 19일에서(양력, 이하 양력 표시) 7월 24일까지 서울에서 하급군관들과 도시빈민들이 개항이후 시행된 개화정책과 집권세력에 저항하여 일으킨 사건이다...
    Date 2018.07.19 / 단기: 4351.07.19 Bykts Views175
    Read More
  5. 로마 대화재

    서기 64년 7월 18일 로마 대화재가 일어났다. 로마 대화재 기독교도를 화형에 처하도록 지시하는 네로 황제 로마 대화재(로마 大火災, Great Fire of Rome)는 64년 7월 18일 로마에서 일어난 대화재사건이다. 기름 창고에서 우연히 일어난 작은 화재가 시내에 ...
    Date 2018.07.18 / 단기: 4351.07.18 Bykts Views619
    Read More
  6. 디즈니랜드 개장일

    오늘은 1955년 미국의 오락문화를 대표하는 것중의 하나인 디즈니랜드가 오렌지카운티 애나하임에서 개장한 날이다.  디즈니랜드(영어: Disneyland)는 월트 디즈니 컴퍼니의 자회사인 월트 디즈니 파크 앤 리조트가 운영하는 미국 캘리포니아 주 오렌지 군 애...
    Date 2018.07.17 / 단기: 4351.07.17 Bykts Views103
    Read More
  7. 존 F. 케네디 주니어가 사망한 날

    미 전 대통령 존 F. 케네디 대통령의 아들 존 F. 케네디가 1999년 사망한 날이다. 아버지를 이어 촉망을 받던 케네디 주니어는 1999년 오늘 동부에서 경비행기 사고로 사망했다. 케네디 가를 이을 촉망을 받던 그는 38세의 젊은 나이에 요절했다.  1. 개요[편...
    Date 2018.07.16 / 단기: 4351.07.16 Bykts Views283
    Read More
  8. 프랑스 대혁명의 시작, 바스티유 데이

    1789년 7월 4일, 폭정에 더이상 참지 못한 프랑스 파리 시민들은 정치범이 수용되어 있는 곳으로 알려진 바스티유 감옥을 습격하고 대혁명을 시작한다. 서구 유럽의 근대 역사 이정표가 된 프랑스 대혁명. 영국이 산업혁명을 일으켜 경제활동의 대변혁을 가져...
    Date 2018.07.14 / 단기: 4351.07.14 Bykts Views78
    Read More
  9. 뉴욕 징병거부 폭동, 1863년 7월 13일

    오늘은 뉴욕 징병거부 폭동이 일어난 날이다. 남북전쟁이 한창이던 1863년 뉴욕의 새로운 징병법에 반발한 아일랜드계를 중심으로 한 뉴욕인들이 폭동을 일으켜 3일간 뉴욕이 치안 무방비 상태가 되었고 군대 동원으로 간신히 진압하였다. 당시를 배경으로 한 ...
    Date 2018.07.13 / 단기: 4351.07.13 Bykts Views70
    Read More
  10. 1405년 7월 11일 명나라 수군 제독 정화 남해 원정에 나섬

    콜럼버스가 미대륙을 발견하기 훨씬 이전에 300척이 넘는 대선단을 이끌고 남해는 물론 인도양, 멀리 아프리카 동쪽까지 탐험하였던 명나라의 탐험가이자 수군 제독 정화가 첫 남해 원정에 나선 날. 정화는 현재 확실히 역사적으로 고증되지 않았지만 태평양을...
    Date 2018.07.11 / 단기: 4351.07.11 Bykts Views86
    Read More
  11. 1991년 7월 10일, 보리스 옐친 러시아 초대 대통령으로 취임

    오늘은 초대 러시아 대통령이었던 보리스 옐친이 러시아 초대 대통령으로 취임한 날이다. 소련 공산당 간부로 있다가 고르바초프에게 등용되어 모스크바 시장을 지내고 소련연방 해체와 냉정 종식의 혼란스러운 시대에서 러시아 초대 대통령으로 당선되어 새로...
    Date 2018.07.10 / 단기: 4351.07.10 By김태수 Views155
    Read More
  12. 1846년 7월 9일 미 해군 샌프란시스코 점령

    멕시코와 전쟁을 일으킨 미국은 당시 멕시코령이었던 샌프란시스코의 예르바 부에나 섬을 1846년 7월 9일 점령하여 샌프란시스코를 미국 영토로 선포하였다. 당시만 해도 샌프란시스코 총 인구가 겨우 800명에 불과했다.  샌프란시스코의 역사[편집] 돌로레스 ...
    Date 2018.07.09 / 단기: 4351.07.09 By김태수 Views133
    Read More
  13. 7월 8일 존 록펠러 탄생일

    오늘 7월 8일은 미국의 새로운 부흥기를 주도한 석유왕 존 록펙러가 탄생한 날이다. 19세기가 석탄을 이용한 증기 엔진의 발명으로 영국이 세계를 지배한 때라면 20세기는 이를 이은 석유를 이용한 개솔린 엔진으로 세계를 지배해온 미국이 등장한 시기이다. ...
    Date 2018.07.08 / 단기: 4351.07.08 By김태수 Views83
    Read More
  14. 조지 W. 부시 대통령 탄생일

    오늘 7월 6일은 미국 제43대 대통령인 조지 W. 부시의 탄생일이다. 아버지 조지 허버트 워커 부시에 이어 대통령직에 당선되어  9.11 테러 사건을 겪으면서 미국민들을 독려하여 사건 대처에 나섰고 대 아프가니스탄과 이라크 전쟁을 시작하였으며 클린톤 대통...
    Date 2018.07.06 / 단기: 4351.07.06 By김태수 Views35
    Read More
  15. 2001년 7월 5일 박찬호 선수 미국 메이저리그 야구 올스타 게임에 첫 한국 선수로 선정

    박찬호 선수 박찬호(1973년 7월 28일 - )는 메이저 리그, 일본 프로 야구, KBO 리그에서 투수로 활동했던 선수이다. 한국 야구 역사상 최고의 투수로, 대한민국 선수로서는 최초로 메이저 리그에 진출하였다. 1994년 LA다저스에서 데뷔하여 2005년에 메이저 리...
    Date 2018.07.05 / 단기: 4351.07.05 By김태수 Views65
    Read More
  16. 7월 4일 미국 독립 기념일

    오늘 7월 4일은 물론 미국 독립기념일이다. 독립기념일 시기7월 4일 독립기념일은 미국이 자유와 독립을 쟁취한 기념일이다. 대부분의 미국 국민들은 독립기념일이 7월 4일 이므로 통상적으로 "Fourth of July(7월 4일)"라고 부르기도 한다. 독립기념일은 1776...
    Date 2018.07.04 / 단기: 4351.07.04 By김태수 Views138
    Read More
  17. 게티즈버그 전투 종료

    오늘 7월 3일은 미국 남북전쟁에서 가장 치열하고 북군의 최종적 승리를 굳힌 게티즈버그 전투가 끝난 날이다. 게티즈버그 전투 게티즈버그 전투 날짜 1863년 7월 1일 ~ 1863년 7월 3일 장소 미국 펜실베이니아 주 애덤스 카운티 게티즈버그 교전국1 교전국2 ...
    Date 2018.07.03 / 단기: 4351.07.03 By김태수 Views55
    Read More
  18. 아미스타드 노예 반란 사건

    영화로도 만들어진 아미스타드 선상 노예 반란사건은 노예해방운동의 상징적 사건으로 재판에서 반란 노예들이 원하는대로 승리하여 반란을 일으킨 모든 노예들은 아프리카로 돌아갔다. 아미스타드 선상반란(La Amistad ship rebellion)은 1839년 쿠바 아바나...
    Date 2018.07.02 / 단기: 4351.07.02 Bykts Views171
    Read More
  19. 6.29 선언

    오늘은 노태우 대통령, 당시 민정당 대표가 대통령 직선제를 수용한 6.29 선언 기념일이다. 노태우 대통령은 박정희 대통령과 전두환 대통령의 경제 발전기에서 정치 발전기로 넘어가는 과정에서 중요한 역할을 한 분이다. 6·29민주화선언[六二九民主化宣言] ...
    Date 2018.06.29 / 단기: 4351.06.29 By김태수 Views64
    Read More
  20. 세계 제1차 대전의 서막

    1914년 6월 28일 사라예보에서 일어난 사건으로 오스트리아-헝가리제국의 왕위 계승자인 프란츠 페르디난트(Franz Ferdinand)와 그의 부인인 조피(Sophie Chotek)가 세르비아계의 학생인 가브릴로 프린치프(GavriloPrincip, 1894~1918)에게 암살된 사건이다. ...
    Date 2018.06.28 / 단기: 4351.06.28 By김태수 Views162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Next
/ 4
위로